오늘 하루종일 심쿵하는 사진

인사이트

귀여운 케미를 발산하는 소년과 강아지의 모습이 누리꾼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등 SNS에서는 4살 소년 ‘히로시’와 퍼그 강아지 ‘메이’의 알콩달콩한 모습이 올라와 큰 인기를 얻었다.

히로시는 태어났을 때부터 강아지 메이와 함께 지내 형제 같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둘은 잠도 함께 자고 목욕도 함께 한다.

지난 할로윈 데이에는 변장도 똑같이 할 만큼 우정이 돈독하다.

공개된 사진 속 개구쟁이 같은 미소를 선보이는 히로시의 곁에는 강아지 메이가 항상 자리 잡고 있다.

엄마 미소가 절로 나오는 히로시와 메이의 사랑스러운 사진을 함께 감상해 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