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길을 지나가면, 시간을 흡혈당한다

인사이트

온라인 미디어 보어드판다는 일본 트위터 사용자 ‘YURI’가 게재한 귀여운 시바견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세 마리의 귀여운 시바견들은 벽에 있는 구멍에 저마다 얼굴을 내밀고 집 밖 거리를 구경하는 모습이다.

또한 벽에는 ‘강아지들에게 음식을 주시마세요, 강아지들이 아파해요’라는 문구가 쓰여있어 주인의 세심한 배려도 눈길도 끈다.

사진 속 강아지의 주인은 “강아지들이 창문으로 얼굴을 내미는 행동을 너무 좋아해 직접 집 담벼락에 구멍을 만들어 봤다”고 설명했다.

이어 “강아지 전용 구멍을 만든 후 녀석들은 애용(?)하고 있다”며 “다만 거리를 지나는 시민들이 준 음식을 먹고 강아지들이 배가 아픈 적이 있어 주의 문구를 부착해 놨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