댕댕이와 함께 자야하는 이유

인사이트

미국의 수면 의학을 연구하는 메이요 센터는 반려견과의 동반 취침이 주인의 수면을 방해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를 내놓은 바 있다.

하지만 정말 반려견과 함께 자는 것이 단지 숙면을 방해하는 부정적인 결과만 일으킬까?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반려견과의 동침은 오히려 우울증이나 불안감 해소 등 정신적인 면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끼친다.

반려견의 따뜻한 체온을 느끼거나 반려견의 존재만으로 취침 시 불안감이 해소돼 오히려 숙면을 취할 수 있다는 것이다.

아래 반려견과 함께 잘 경우 좋은 점 5가지를 소개한다.

반려견과 함께 잠이 드는 것이 불편하다면 반려견이 편안하게 잠을 청할 수 있는 공간을 따로 만들어 주는 것이 맞다.

하지만 만약 불안 등의 정신적인 이유로 밤마다 잠이 들기 힘들다면 반려견과 함께 잠을 자며 편안함을 느껴보자.

1. 위안을 준다.

인사이트littlethings

혼자 잠을 청하는 사람의 경우 규칙적인 강아지의 호흡 소리는 큰 위안이 될 수 있다.

2. 반려견을 안고 잘 때 스트레스와 불안감이 해소된다.

인사이트littlethings

강아지와 함께 잠을 청하는 것만으로도 스트레스와 불안감이 해소된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3. 반려견의 체온으로 따뜻한 온기가 전해진다.

인사이트littlethings

반려견은 사람보다 체온이 높아 함께 있으면 따뜻한 온기를 느낄 수 있다.

그래서 추운 겨울 강아지와 함께 잠을 잘 경우 더 따뜻하게 잠을 청할 수 있다.

4. 강아지와 함꼐 자며 비교적 안전하다는 느낌을 받는다.

인사이트littlethings

혼자 사는 사람의 경우 강아지를 키우면 더 안전하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왜냐하면 반려견들은 밤중의 작은 소리에도 예민하게 반응해 사람보다 위험을 더 빨리 감지할 수 있기 때문이다.

5. 우울증 치료에 좋다.

인사이트littlethings

우울증을 앓는 사람에게 치료도우미견과 함께 잠을 청하게 하는 이색 치료방법도 있다.

치료도우미견을 활용한 동물 매개심리치료가 실제 우울 증상을 감소시켜 결과적으로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긍정적인 영향을 준다는 사례가 공개된 바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