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 사준 급수기에서 물 잘 마시나 봤더니..

인사이트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강아지 물 마시라고 급수기를 사다 줬더니’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게시물 속 사진에는 급수기 아래 물통 속에 쏙 들어가 잠을 취하고 있는 강아지 모습이 담겨있다.

다른 친구들은 모두 바닥에 깔아놓은 푹신한 담요 위에서 잠을 취하고 있는 반면에 독특하게 이 강아지는 혼자 물통 속에 들어가 잠자고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강아지는 물을 마시다 쏟아지는 잠을 이기지 못하고 그대로 잠이 들었는지 물통 속에 몸을 그대로 맡긴 채 잠이 든 모습이다.

물통은 마치 맞춤형 침대인 것 마냥 앙증맞게 작은 강아지의 몸과 신기할 정도로 딱 맞아떨어진다.

강아지는 세상 누구보다 편안한 자세로 잠에 빠져 있어 주인이 깨워도 게슴츠레하게 눈만 뜰 뿐이다.

세상 제일 아늑한 공간에서 누가 업어가도 모를 정도로 깊게 숙면을 취하고 있는 강아지의 모습을 본 많은 이들은 “너무 귀엽다”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