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 해야 강아지도 칭찬을 느낀다.

강아지 교육, 훈련에 있어 가장 기본인 ‘칭찬’ 칭찬으로 인해 즐거운 분위기로 빠른 훈련을 시킬 수 있죠! 주인에 대한 충성도가 높은 강아지들은 주인에게 칭찬을 들으면 꼬리를 흔들며 펄쩍 뛰기도 하고, 벌러덩 누워 애교를 부리며 기쁜 마음으로 마구마구 표현하기도 한답니다.

간혹 훈련소에 개 훈련을 위탁하는 사람들이 “우리 개는 조금만 때리세요” 라고 말하는 경우가 있어요. 이는 훈련이 곧 체벌을 통해 이뤄진다고 생각하기 때문인데요. 그러나 개를 훈련시키는 과정에서 벌을 줘야만 하는 상황이 발생하더라도 물리적으로 때리는 경우는 거의 없어요. 체벌을 가한다고 해서 훈련의 효과가 높아지는 것은 아닙니다.

​대부분의 견주님들은 강아지들에게 어떻게 칭찬을 해야 하는지 그 방법을 잘 모르고 계십니다. 강아지 훈련에서 칭찬 방법 모른다는 것은 강아지 훈련의 성공률이 절반으로 줄었다는 거예요.

​사실 강아지훈련에서는 칭찬이라는 말도 좋지만, 보상이라는 말이 맞을 겁니다. 여기서 보상이라는 것은 내가 어떠한 것을 했을 때 주어지는 결과물인데요. 이 결과물이 어떤것이냐에 따라 그 어떠한 것을 얼마나 어떻게 하느냐가 달라집니다.

​하지만, 많은 견주님들은 적절한 보상은 잊고 강아지훈련을 할 때 뻔한 칭찬만 해주고 넘어가실려고 합니다. 그러면 훈련을 하는데 있어서 아무 소용이 없습니다. 우리는 우리들의 강아지가 어떤 것을 원하고 갖고 싶어하는지를 빨리 알아내어 그것을 훈련에 응용하시면 더욱 좋은 성과가 있을 거예요 🙂

혼은 무섭게 내면서, 잘한 일에 대한 칭찬을 하지 않는다면 강아지가 삐뚤어질 수 있습니다. 때문에, 잘못한 일에 대해선 명확히 혼을 내고, 말을 잘 들으면 칭찬을 해줘야 해요! 혼을 낼 때는 말소리를 정확하고 확실한 어조로 해야 하며, 칭찬을 할 때는 최대한 호들갑을 떨어도 좋습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