뼈만남을 때 까지 밥을 안먹은 이유

인사이트

영국 BBC는 켄트 주 메이드스톤(Maidstone) 지역의 한 도로에서 발견된 유기견 스누피(Snoopy, 2)의 안타까운 사연을 소개했다.

스누피는 지난 16일 길을 지나던 행인에게 우연히 발견됐다. 발견 당시 녀석은 말 그대로 뼈만 남은 상태였다.

충격적인 모습을 본 행인은 곧장 녀석을 지역 동물 병원으로 데려가 치료를 받도록 했다.

인사이트SWNS

보도에 따르면 스누피는 주인에게 버려져 한참을 거리에서 떠돌았으며, 음식을 거부하며 아무것도 먹지 않아 건강이 위험한 상태였다.

스누피를 본 동물보호단체 관계자 로지 루손(Rosie Russon)은 “지금까지 본 유기견 중에 가장 심각했다”며 “몸집을 고려하면 체중이 최소 16kg은 돼야 하는데, 스누피는 8kg에 지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녀석은 계속해서 음식을 먹지 않았다. 아마도 주인을 그리워하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스누피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후 동물보호소로 옮겨졌으며, 다행히도 건강을 차츰 회복해 가는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