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식에 대해 장단점을 비교해봤다

강아지의 배식 방법은 크게 두 가지로 나눌 수 있지요. 밥 먹을 때가 되면 보호자 분이 그때그때 먹을 양을 급여해주는 분할배식과 한 번에 충분한 양을 주고 알아서 나눠먹게 하는 자율배식 방법입니다. 아무래도 집을 비우는 시간이 많은 현대인들에게는 자율배식이 조금 더 현실적이고 수월하기 때문에 이러한 방식으로 유도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무엇이 좋고 나쁘다고 할 수는 없고, 각 가정의 라이프스타일이나 강아지의 성격(식탐 등)에 따라 어떤 것이 적당한 방법인지 찾아가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

자율배식의 장점과 단점은 무엇이 있을까요?

013762f6a4fd9b4c807ef4bb0b29ae44_1441783

자율급식의 장점

1) 스스로 먹는 양을 결정, 식탐 완화

강아지 자율배식은 보통 아침에 하루에 먹을 양을 한 번에 부어주게 되는데요,

어릴 때부터 이렇게 자율적으로 먹게 하면 언제나 사료가 그 자리에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지나치게 식탐을 부리지 않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운동량이 많은 강아지들의 경우에는 언제든지 열량을 섭취할 수 있는 자율배식 형태가 더 잘 맞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2) 스트레스 완화

항상 먹을 것이 있기 때문에 급하지 않게 천천히 먹을 수 있으며 그만큼 먹을 것에 대한 스트레스를 덜 받습니다.

자율성이 보장되므로 비교적 편안한 마음으로 밥을 먹을 수 있습니다.

3) 반려인의 편의

아무래도 매 끼 챙겨주어야 하는 것보다 하루 정도 집을 비우더라도 안심할 수 있는 급여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사료를 주는 방법이 간단하기 때문에 강아지도, 사람도 마음 편한 배식 방법입니다. 🙂

013762f6a4fd9b4c807ef4bb0b29ae44_1441783

​자율급식의 단점

1) 식욕이 쉽게 떨어져요

사료에 대해 큰 관심이 없어질 수 있어요. 분할배식의 경우 그때그때 먹지 않으면 남은 사료를 치워버리는 데 비해서 강아지 자율배식은 사료가 항상 남아있기 때문에 몸이 불편해 식욕이 없으면 아예 먹지 않는 가능성이 더 높아집니다. ​그래서 몸이 아플 때 강제로 먹게끔 해주지 않으면 그냥 굶게 될 확률이 높으므로 유의해야 합니다.

2) 반려인에 대한 의존도 저하

사람이 밥을 주는 것이 아니라 그냥 밥이 늘 그 자리에 있다고 느끼기 때문에 사람에 대한 의존도가 떨어지는 편입니다.

사람에게 놀아달라든가 하는 요청을 덜 하게 되면서 그만큼 훈련에 대한 집중도도 떨어지게 됩니다.

​3) 건강 체크가 어려워요

강아지의 식욕이나 배변 상태 등은 강아지의 평소 건강을 체크할 수 있는 요인이기도 한데요,

강아지 자율배식은 강아지가 먹는 것을 그때그때 확인할 수 없어서 이상이 있는 것을 바로 알기 어렵다는 단점이 있어요.​

013762f6a4fd9b4c807ef4bb0b29ae44_1441783

기본적으로 강아지들은 눈 앞에 있는 음식을 배가 불러도 다 먹으려고 하는 본능을 가지고 있는데요, 자율적으로 밥을 나눠 먹게끔 하려면 어느 정도 단계와 훈련이 필요합니다. ​분할배식을 하다가 자율적으로 바꾸려다 보면 처음에 너무 많은 양을 한꺼번에 먹어서 배가 빵빵해지고 심지어 구토를 하기도 하는데요. 너무 어린 강아지보다는 어느 정도 성견이 강아지 자율배식을 무난하게 배울 수 있습니다.

​강아지의 급여 형태에 대해서는 무엇을 콕 짚어서 권장하는 경우도 있지만, 무엇이 적절한지는 반려인이 가장 잘 알 수 있어요.

강아지의 평소 식탐이나 활동량, 또 반려인이 얼마나 집을 자주 비우는지 등 여러 가지를 감안하여 맞춰나가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