댕댕이 양치질, 제대로 해줘야지 큰 돈 안쓴다.

사람에게나 강아지에게나양치질은 무척 중요합니다.물론 사람에 비해서는 충치 발생률이 낮기는 하지만그렇다고 양치를 소홀히 하게 된다면 구취가 심해질 뿐만 아니라치주염이 쉽게 발생할 수 있습니다.오늘은 강아지의 양치질에 대해서 설명하고자 합니다.

우선 강아지들은 28개의 유치를 가지고 있는데요.생후 4개월부터 이갈이를 시작하게 됩니다.이갈이의 순서는 사람과 마찬가지로앞니부터 시작해서 어금니가 다 빠진 후 송곳니가 마지막으로 빠지게 되는데요-영구치의 개수는 유치의 두 배인 42개입니다.

유치가 빠지지 않고 남게 되면치열이 고르게 나지 못하는데요.심한 경우에는 부정교합으로 외관상이 예쁘지 않게 되며음식물을 제대로 씹지 못하게 됩니다.뿐만 아니라 썩기 쉽고 치아질환이 생겨 냄새가 많이 나게 되기 때문에이갈이 시기에는 견주님의 관심이 필요합니다.개껌과 같이 딱딱한 것을 주어서 유치가 잘 빠지도록 해주어야 하고영구치가 제자리에서 잘 나고 있는지 확인해주는 것이 좋겠죠

그렇다면 강아지에게 양치를 해주지 않으면 어떻게 될까요?

앞서 말했듯 양치를 하지 않으면치주염이 쉽게 발생하고, 구취가 심해지게 됩니다.치주염을 오랫동안 방치하게 되면잇몸질환으로 이어지고이빨이 빠지거나 잇몸출혈이 생길 수 있습니다.심하면 턱뼈를 녹이기도 하는데요.세균이 체내로 유입하게 되면 신장, 폐, 심장 등에 영향을 끼쳐다른 질병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이제 양치를 언제부터, 어떻게 시켜야 하는지 알려드릴게요. :- )

양치 습관은 유치가 나기 시작하는 생후 2~3개월부터 들이는 것이양치질에 대한 거부감을 줄이는데 도움이 된다고 해요.처음부터 우리 강아지의 입을 무작정 벌리고 칫솔을 집어넣으면심한 거부감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에요. : (

그렇기 때문에 이제 막 양치질을 시작하는 강아지들은거즈를 손가락에 끼우거나고무 칫솔 등을 이용하는 것이 좋습니다.입 사이로 이빨을 만지는 손길이 익숙하게 느껴질 수 있도록한동안 치아를 만져주면서 칭찬해주고 강아지가 놀이처럼 느끼게 하는 것이 중요해요

유치는 빠질 이빨이고성견보다 잇몸이 약하기 때문에칫솔질 자체에 신경 쓰는 것보다는 치약으로 이빨과 잇몸을살살 마사지해주면서치약과 칫솔은 맛있고 재미있는 장난감이라고 인식시켜주는 것이 좋아요

영구치가 나기 시작하면 천천히 칫솔로 바꿔주는데요,주의하실 것은, 맛있는 치약을 묻힌 후 바로 입안에 넣어양치질해주는 것보다 장난치듯이 천천히 흥미를 높여주는 것이 좋습니다.이렇게 해서 강아지가 편한 자세를 취하게 되면칫솔질을 시작해주세요.양치 후에 칭찬과 간식 등과 같은 보상을 주게 되면 양치 습관을 들이는데 더 큰 도움이 되겠죠

이런 식으로 하루 한 번 또는 2~3일에 한 번 정도양치질을 해주는 것이 좋고, 규칙적으로 같은 시간에 하면우리 강아지가 더 편하게 받아들일 수 있겠지요? 칫솔질 외에도 딱딱한 껌이나 뼈 간식 등은 치석제거에 도움이 되니참고해주세요. ^0^우리 강아지들은 역시 견주님들의사랑과 관심이 꼭 필요한 존재인 것 같다는 생각이 더 들게 되네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