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른들이 먹어도 된다고 해서 먹었다가 응급실간다

맛있다고 먹었다가 오히려 건강이 나빠지는 음식이 있다고 하는데요. 과연 어떤 것들이 해당될까요? ‘잘못 먹으면 오히려 독 되는 음식 5’를 소개합니다.

1. 소라

소라에는 테트라민이라는 독이 있다고 합니다. 테트라민은 식중독을 발생시키고 신경마비를 일으키기 때문에 반드시 제거하고 먹어야 된다는데요. 생명에 위협은 없지만 배탈이 날 수도 있다고 하네요.

2. 고사리

익혀 먹으면 괜찮지만 생으로 섭취하면 상당히 위험하다는데요. 단백질, 비타민 B1을 파괴하는 발암물질이 있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생고사리를 먹은 동물 중 방광염으로 폐사한 사례도 있다고 합니다. 또한 시력이 저하되고 위암 확률이 늘어날 가능성도 있다고 하네요.

3. 은행

도로에 있는 은행은 중금속 때문에 절대 먹으면 안 된다는 말 들어봤나요? 그런데 조사 결과 중금속 농도가 낮아 먹어도 큰 문제는 없다는데요.

다만 청산이라는 독성물질 때문에 많이 섭취하면 안 된다고 합니다. 코피를 흘리거나 마비가 올 수도 있다고 하네요.

4. 토마토

안 익은 토마토에는 독성 물질인 솔라닌이 함유돼 있다고 합니다. 솔라닌은 먹을 때 떪은 맛이 나는 특징이 있는데, 섭취할 경우 구토 증상과 어지러운 증상이 함께 나타난다고 합니다.

5. 호박

오래된 호박은 당분이 발효되면서 쿠쿠르비타신이라는 독성물질이 생긴다고 합니다. 해충으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함이라는데요.

벌레를 죽이는 살충 성분으로 독성이 매우 높기 때문에 오래된 호박에 쓴맛이 난다면 되도록 먹지 않는 게 좋다고 하네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