댕댕이가 허공에 짖으면 이렇다는 것

강아지들은 종종 독특한 행동으로 주인들을 놀라게 합니다. 허공을 보고 짖기도 하죠. 강형욱 훈련사가 지난 12일 공개된 ‘보듬’ 유튜브 영상에서 관련해 밝혔는데요

한 사연자는 그에게 질문했습니다. “강아지가 허공에 으르렁거리고 짖는 건, 진짜 저희는 보지 못하는 귀신이 있는 걸까요?”라고 했습니다.

강형욱 훈련사는 “개들은 보통 사람보다 귀가 밝아, 윗집 약간의 진동이나 소음, 밖에 있는 사람 목소리에 자극 받기도 해요”라고 했는데요.

이어 “그런데 정말 소리가 안 났는데, 가끔씩 크게 짖는 강아지들이 있어요. 정말 뜬금없이 짖어요”라며 말문을 이어갔습니다.

그는 “현재 만성 스트레스를 겪고 있는 친구들이 간혹 그래요. 도시에 많은 반려견이 보이는 행동 중에 하나에요”라고 밝혔는데요.

강형욱 훈련사는 “정말 강아지가 스트레스를 하나도 안 받는데도 그렇다면, 굿을 한 번 해보세요”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