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주일에 2번만 만나는게 좋은 이유

새로 시작하는 연인들은 일주일에 두 번만 만나야 오랜 관계를 이어갈 수 있다고 전문가들이 조언했다.

영국 매체 인디펜던트에 따르면 ‘당신이 원하는 사람과 결혼하는 법’의 저자이자 정신과 의사인 스콧 캐럴(Scott Carroll)은 관계를 행복하게 시작하는 열쇠의 비결이 일주일에 두 번만 보는 데 있다고 전했다.

캐럴은 “일주일에 두 번만 만나는 것이 새로운 데이트 상대에게서 벗어나 자신의 감정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갖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러한 감정이 데이트 상대의 어떤 문제점들을 발견할 수 있도록 도와주기 때문에 중요하다”고 말했다.

임상 심리학자인 세스 메이어스(Seth Meyers) 박사도 비슷한 조언을 했다. 그는 처음 시작하는 관계를 망치는 요인 중 하나로 ‘너무 서두르는 것’을 꼽았다.

이는 새로운 연인과 데이트를 너무 자주하는 것이 장기적으로는 관계에 부정적일 수 있다는 것이다

사이콜로지 투데이에서 밝힌 그의 의견에 따르면, 일부 커플은 매일 밤 함께 시간을 보내며 좋은 관곌 발전할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 대부분 실패한다고 한다.

또 너무 빨리 강렬한 감정을 경험하는 것이 위험하다고 전했다.

메이어스 박사는 “사람들은 서로를 진정으로 알아가는데 몇 개월에서 몇 년이 걸린다는 사실을 알지만, 처음에 너무 자주 만나면 친밀감과 의존의 환상이 만들어진다”고 설명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