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로움을 느끼는 건 이렇게 하는 것과 같다.

외로움을 경험해 본 사람이라면 그 감정이 사람을 얼마나 힘들게 하는지 잘 알고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이 외로움은 정신 뿐 아니라 신체적인 건강에도 좋지 않다고 한다.

미국 과학 아카데미 연구팀은 “사람들과 어울리지 않고 외롭게 지내는 것은 신체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gettyimagesbank

연구원들은 청소년부터 중년까지 다양한 연령의 참가자들을 연구 대상으로 설정했다

그리고 혈압, 체질량지수, 허리둘레, C 반응성 단백질 검사 수치 등을 측정한 후 한 팀은 가족 및 친구들과 자주 교류하도록 했다.

반면 또 다른 팀에게는 외출을 자제시키고 사람들과 교류하지 않도록 했다

gettyimagesbank

연구 결과, 혼자 고립된 사람들은 스트레스 호르몬으로 인해 당뇨병, 고혈압, 심장병에 걸릴 확률이 증가했다

이는 마치 담배가 인체에 미치는 영향과 같은 수준이라고 한다

gettyimagesbank

또한 혼자 고독을 즐기는 사람들은 치매에 걸릴 확률이 무려 64%나 더 높았고, 일반적인 인지 기능이 저하될 위험 또한 크다고 한다.

외로움은 알코올 중독 및 비만을 유발할 수도 있다

gettyimagesbank

한편 최근 영국에서는 외로움을 사회적인 문제로 인식해 ‘외로움 담당 장관’을 임명하기도 했다

해당 연구결과를 접한 누리꾼들은 “생각보다 심각한데?”, “너무 혼자 있는 것도 안 좋겠다”, “현대병이라고 봐도 될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