흰 쌀밥도 이렇게 하면 칼로리가 낮아진다

인사이트

하지만 매번 잡곡밥을 해 먹기엔 손이 많이 가 까다롭게 느껴지는 사람이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이런 사람들을 위해 흰 쌀밥의 칼로리를 절반 이상 낮추는 방법이 등장해 사람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최근 미국 CNN 뉴스는 흰 쌀밥의 칼로리를 무려 60% 정도 낮추는 방법이 연구를 통해 공개됐다고 전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스리랑카 화학공학대학의 제임스(James) 박사에 따르면 이 방법은 코코넛 오일과 냉장고만 있으면 간단히 할 수 있다.

먼저 끓는 물에 쌀을 반 컵(105g) 넣은 뒤 코코넛 오일 1티스푼을 넣어준다.

그런 뒤 20~25분 정도 끓여 밥이 완성되면 냉장고에 12시간 정도 보관하면 칼로리가 50~60% 줄어든다.

이것은 체내에 에너지원으로 흡수되지 않는 저항전분을 늘리는 원리다.

쌀에는 소화가 잘 되는 전분과 잘 안 되는 저항전분이 들어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전분은 탄수화물로 체내로 흡수돼 에너지원으로 사용되지만, 저항전분은 소장에서 분해 및 흡수가 되지 않아 칼로리가 없는 것과 마찬가지로 볼 수 있다.

이에 착안해 제임스 박사는 쌀 속의 저항전분을 늘리면 쌀의 칼로리를 줄일 수 있을 것으로 판단했다.

이후 스리랑카에서 생산되는 38종류의 쌀로 실험을 진행해 방법을 찾아낸 것이다.

제임스 박사에 따르면 코코넛 오일은 밥이 끓을 때 전분의 과립으로 들어가 구조를 바꿔 저항전분으로 만든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또 이렇게 만든 쌀밥을 냉장하면 녹말의 물에 잘 녹는 부분인 아밀로오스 분자들 사이에 수소결합이 이뤄진다.

이렇게 되면 전분 중 일부분이 또다시 저항전분으로 바뀌면서 결국 칼로리가 줄어드는 것이다.

냉장한 쌀밥은 나중에 데워 먹으면 되는데 이때 열을 가해도 저항전분의 양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한편 해당 방법은 밥의 맛을 다소 떨어뜨릴 수 있지만, 체내에 흡수되는 탄수화물을 줄여 다이어트에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