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도 이런 주인이 없다고 느낄 때

강아지를 키우는 사람이라면 궁금한 강아지 속마음! 말을 하지 못하는 강아지들은 주로 눈빛이나 몸짓을 통해 의사전달을 하는데 정확히 해석하지 못해 답답할 뿐이다.

오늘은 강아지가 당신을 사랑하고 있다는 증거로 7가지의 행동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다.

1.주인 곁에 앉는다.

강아지는 사실 주인과의 포옹을 좋아하지 않는다. 자신의 몸을 감싸는 행동은 위협으로 느껴 불안감을 느끼기 때문이다. 하지만 주인의 곁에 바싹 다가가 붙어 앉는 행동은 좋아한다. 이런 행동을 한다면 당신을 사랑하고 있다는 증거이다.

강아지가 주인의 무릎에 앉거나 밤에 잠을 잘 때도 침대에 같이 자려는 것은 주인을 너무 사랑해 계속 살을 맞대고 누워있으려는 심리니 안심해도 된다.

2.하품한다.

강아지가 주인의 곁에서 하품을 한다는 것은 당신을 사랑하고 있다는 가장 큰 증거다. 행동전문가들의 말에 따르면 자신의 입을 벌리는 등의 행동을 통해 긴장도를 표현한다고 하는데 편안함과 행복감을 표출한다고 한다.

강아지들은 입을 벌리고 혀를 내뱉고 있는 행동을 많이 할 수록 사랑한다는 표현이라 한다.

3.눈을 오랫동안 맞춘다.

당신을 빤히 쳐다본다면 사랑의 표현이라 생각하면 된다. 눈 맞춤은 사랑과 신뢰의 큰 증거이니 강아지들과 교감을 나눌 눈 맞춤을 오랫동안 지속해보도록 해라.

4.꼬리 흔들기

강아지가 주인을 향해 꼬리를 흔드는 행동은 분명 반가움의 표시다.

하지만 강아지는 공격 태세를 갖출 때도 꼬리를 흔드니 이를 무조건 긍정적인 반응으로 여기면 안 된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강아지는 옆에 있는 사람을 사랑한다면 주로 오른쪽으로 흔들고 반면 싫어하는 사람에게는 왼쪽으로 흔든다.

그러니 만약 강아지가 오른쪽으로 꼬리를 흔들고 있다면 당신을 사랑하고 있다는 뜻으로 해석해도 좋다.

5.당신이 집에 없어도 불안해 하지 않는다.

놀랍겠지만 강아지는 주인이 돌아온다는 확신과 믿음이 있으면 분리 불안 증세 같은 흥분 행동을 보이지 않는다.

이는 주인을 충분히 이해하고 사랑하고 있다는 증거라 해석해도 된다.

6.외출 후 주인을 격하게 반긴다

강아지는 귀가한 주인을 반기며 뛰어다니거나 꼬리를 흔들고 얼굴을 빠는 등 반가움의 표시를 격하게 할 수 있다.

이는 주인에 대한 사랑이 깊으면 깊을수록 더 흥분한 모습을 보여준다.

7.같은 행동 계속 반복하기

강아지들이 만약 주인을 사랑하면 같은 행동을 무한 반복할 수 있다. 예를 들면 공이나 장난감들을 던졌는데 끊임없이 물고 온다면 당신과의 즐거움을 계속 유지하고 싶다는 것이다.

강아지들의 무한 반복에 주인들은 다소 지칠 수 있지만 이는 당신을 사랑한다고 말하는 것과 같으니 조금만 참고 계속 놀아주도록 하자.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