캔참치에 대해 모르고 있던 것들

참치 통조림 속 기름을 버리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보통 먹으면 좋지 않을 거라고 생각하기 때문이죠.

그런데 참치 캔 속 기름은 참치에서 나온 것이 아니라고 하네요.

참치 캔 만드는 과정을 살펴보면 가다랑어의 살코기를 발라내고, 그 살코기를 스팀기에 찝니다.

그 후 식용유, 올리브 유 등 식물성 기름을 첨가하죠. 즉 참치 캔에 들어있는 기름은 참치에서 나온 기름이 아닌, 나중에 따로 넣은 식물성 기름이라고 하네요.

이것은 몸에 좋은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합니다. 살찔까 봐, 몸에 안 좋을까 봐 버릴 필요가 없죠. 참치 캔에 식물성 기름을 넣는 진짜 이유는 참치 살을 부드럽게 만들기 위해서랍니다.

한국인들은 참치 통조림을 찌개나 반찬으로 먹기 때문에 촉촉하고 부드러운 참치 살을 좋아하는데요, 외국에서는 참치 통조림 그 자체만 먹어 기름 대신 물을 넣는 경우가 많습니다.

제조일로부터 3~6개월이 지났을 때, 참치 살코기에 기름이 적당히 스며들어 가장 맛있게 숙성됩니다.

참치 속 기름을 알면 참치를 더욱 맛있게 먹을 수 있겠죠?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