댕댕이가 음식 앞에서 화내는 이유

건강한 강아지라면 또한 성장중인 강아지라면어느 정도의 식탐은 정상적인 행동입니다.
하지만 평소 온순하던 아이가 음식 앞에만 서면갑자기 돌변을 한다면 견주분들은 당황하시게 될텐데요.왜이렇게 음식앞에만 서면 돌변을 하는 건지 우리 아이들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합시다.

1. 개체에 따른 다른 강아지 식사량

강아지 식사량은 견종과 기질에 따라 차이를 보입니다.체중이 비해 충분한 사료를 주는데도 불구하고 항상 허겁지겁 달려들어 먹거나간식이나 식사를 조르는 강아지의 경우 기질에 의한 특성일 가능성이 높습니다.이처럼 식탐이 강한 반려견들은 성격이 개방적이고 활동적인 경우가 많습니다.

2. 음식 앞에서 화내는 이유

강아지 식탐은 어느 강아지들에게나 있는 흔한 행동입니다.그러나 이빨을 드러내며 공격성을 보이는 강아지들은 행동교정이 필요합니다음식을 지키는 것은 원초적 본능이기에 음식을 뺏기지 않으려물거나 으르렁 거리며 공격성을 나타내게 됩니다.

3. 본능과 학습효과에 의한 강아지 식탐

야생에서 무리를 이뤄 생활하던 강아지 조상들은 늘 배고픔과 힘든 싸움을 해야 했습니다.언제 음식을 먹게 될지도 모르는데다 먹을 것이 생겨도 무리의 일원들과경쟁을 해야 했기 때문에 먹을 것을 보면 최대한 빨리 그리고 많이 먹어야 했던 것이죠.사람과 가족의 일원으로 함께 사는 강아지라면 상황이 다르지만강아지 유전자에는 이런 본능이 남아 있기 때문에 강아지들이 먹을 것을 보면 폭풍흡입을 하는 것입니다.

4. 배식에 앞서 기다리는 훈련 배우기

음식을 주기 전에 주인의 말에 기다리는 훈련을 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이는 어떤 행동을 통해서 얻을 수 있는 얻을 수 있는 음식에 대한 교육방법이며주인의 말을 들어야 먹을 것을 먹을 수 있다는 인식을 가질 수 있는 좋은 훈련법입니다.강아지는 먹이를 주면 보통 급하게 먹어치워 버리기 때문에”기다려!”, “잘했어!”와 같은 신호를 이용해서 기다리도록 교육해야차분히 먹는 습관을 들일 수 잇습니다.그러나 너무 오래 기다리게 하면 역효과가 날 수 있으므로5~10초간 앉아서 기다리게 한 후에 먹이를 주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