댕춘기에 대처하는 올바른 자세

강아지는 보통 1년~2년 사이에 신체적으로 성숙해지는 시기 입니다.이 시기에 강아지는 유독 민감해지고, 반항적인 행동을 보이게 되는데요.이 때, 잘 잡아주지 않으면 반항이 더 심해지고 제어하기 힘들 수 있으니견주님께서 신경을 잘 써주셔야 한답니다. 강아지가 반항한다고 해서 같이 화를 내고 혼을 내시면 절대! 안됩니다.이럴 때 일수록 더욱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는 것이기 때문입니다.그렇다고 넓은 마음으로 너무 예쁘다, 예쁘다 해주시는 것도 오히려 좋지 않은데요.그렇다면, 어떻게 대처를 해야 하는 것일까요?

지금부터 강아지 사춘기 대처방법에 대해 알려드리도록 할게요~!

1. 사춘기일 때는 호기심이 왕성한 시기랍니다.

강아지는 사춘기가 오면 집 밖으로 탈출하는 경우가 잦습니다.그렇기 때문에 견주님께서 울타리, 문단속 등을 더욱 신경을 써 주셔야 합니다.또, 되도록이면 집 바닥을 깨끗하게 청소해주시고강아지들에게 위험한 것들을 잘 숨겨놓아주시는 것이 좋습니다.

2. 산책을 자주 시켜주세요.

산책을 통해 강아지의 호기심을 풀어주시고, 탈출할 경우를 대비하여다시 집에 돌아오는 길을 익혀주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강아지들은 산책을 통해 많은 행복을 느낀답니다. ^^)평소에도 자주 시켜주시는 것이 좋지만사춘기일 때는 더욱 신경을 써주셔야 한답니다!

3. 강아지와 자주 소통을 해주세요.

제일 중요한 것은 소통을 꼽을 수 있습니다.강아지를 혼자 두는 일이 잦을 경우에는 사람과 마찬가지로 우울증이 생길 위험이 있습니다.하지만 어쩔 수 없이 집을 비워야 하는 상황이 잦다면 집에 계실 때만이라도강아지들과 소통을 자주 해주셔야 합니다!소통의 방법은 가지각색이랍니다.장난도 좋고, 가벼운 훈련도 좋고, 즐겁게 놀아주시는 것도 좋습니다.많은 관심이 필요한 사춘기 시절이니만큼 사랑을 많이 주시기 바랍니다.

4. 자제력과 인내심을 길러주세요.

하면 안되는 것을 안된다고 교육시키고,말을 잘 들으면 보상으로 칭찬이나 간식을 주면 신뢰감과 친밀감을 함께 높이실 수 있습니다.강아지들에게도 사춘기는 성장하는 시기이고 그럴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에자제력과 인내심을 이 때에 잡아주지 않게 되면 나중엔 감당하지 못할 경우가 생길 수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