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주간만 지키면 생기는 기적

현재를 기준으로 보면 대략 3주 정도가 남은 것인데, ‘살’을 빼기에는 아주아주 충분한 기간이라 할 수 있다.

장기간 다이어트를 계획하는 이에게는 추천하지 않는 방법이지만 단기에 ‘5kg’를 빼고 날씬한 몸매로 여행 가고 싶은 이들이라면 주목해도 좋은 방법이 있다.

30분 정도의 운동은 ‘기본’이며 중요한 것은 무엇보다 ‘식단’이다. 운동선수처럼 운동할 수 없다면 다이어트에 가장 중요한 부분은 ‘열량’이기 때문이다.

여름휴가 동안 비키니를 입고 싶거나 미세하게나마 복근을 보여주고 싶은 사람들에게 추천하는 다섯 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1. 딱 ‘3주만’ 설탕이 들어간 ‘음료’를 끊자.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콜라나 가공 우유와 같은 ‘액체 칼로리’의 경우 시각적으로 살을 찌게 할 것 같다는 느낌이 들지 않는다.

하지만 1~200kcal는 가볍게 넘는 다량의 설탕이 들어간 음료들은 ‘흡수율’까지 높아 몸에 지방을 쉽게 쌓이게 한다.

딱 3주만 먹지 않아도 500g에 해당하는 칼로리(1kg=7천kcal)를 섭취하지 않을 수 있다.

2. 딱 ‘3주만’ 카페인을 많이 섭취하자.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카페인은 ‘산화 방지제’가 풍부하고 ‘지방’을 연소시키는 데 탁월한 기능을 한다.

심장박동수를 증가시켜주면서 운동 전에 섭취하면 특히 좋다. 운동량을 증가시킬 뿐 아니라 지속적인 지방의 소비를 돕기 때문이다.

몸의 열기를 빨리 띄우고 오래 유지되도록 해주면 쉬는 동안에도 지방이 잘 타는 효과도 있으니 꼭 섭취하자.

3. 딱 ‘3주만’ 아침 식사(500kcal)를 거르자.

인사이트연합뉴스

아침을 먹어야만 힘이 나는 경우라면 저녁에 열량 섭취를 줄이면 된다. 하지만 저녁식사량을 줄이는 것은 매우 어려우니 아침을 참아보자.

그럴 경우 약 500kcal가 줄어드는 효과가 있다. 장기간이라면 절대 추천하지 않겠지만 ‘단기’에는 효과가 있으니 해보도록 하자.

500kcal 곱하기 3주(21일)면 10,500kcal으로 무려 1.5kg이다. 이렇듯 계산으로만 모든 게 이뤄지지는 않지만 분명 효과를 볼 수 있다.

4. 딱 ‘3주만’ 음식에 곁들이던 ‘소스’를 끊자.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소스는 생각보다 우리에게 잉여로운 열량을 섭취하게 하는 주범이며, 식욕을 더 돋우는 작용까지 하는 다이어트의 ‘적’이다.

특히 소스가 들어가면 맛이 더욱 풍부해지기 때문에 정말로 실제 먹는 양이 늘어난다.

크림과 마요네즈를 특히 섭취하지 않고 음식을 먹으면 평소보다 훨씬 적은 양의 열량을 섭취하며 식사를 해결할 수 있다.

5. 딱 ‘3주만’ 패스트푸드를 끊자.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치킨과 피자, 햄버거와 같은 패스트푸드는 살이 안 찔래야 안 찔 수가 없는 방법으로 음식을 만들었으며, 실제 ‘비만’의 주범이다.

과도하게 정제된 밀가루로 탄수화물이 이뤄져 있고 튀기고, 짜고, 지방이 많은 재료가 듬뿍 들어간 덕분이다.

소스도 듬뿍 발라져 있고, 콜라까지 많이 먹게 되니 비키니와 복근에는 쥐약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