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가 떠는 건 이렇게 위험신호다

말도 못하는 강아지가 덜덜 떠는 것만큼참 안타깝고 안쓰러운 게 없는 것 같아요.멀쩡하던 강아지가 갑자기 떤다면 이유가 있겠죠?!그 이유를 알고 원인을 제거해 줘야 강아지의 마음이편해질 수 있답니다.

1. 추울 때

사람과 같이 강아지도 추우면 몸을 떨게 됩니다.추위 때문에 체온이 내려가면서 몸이 진동시켜 체온을 올리려는 방법입니다.만약, 강아지가 떨면서 몸을 웅크리고 자거나 가족구성원에게 붙으려고 한다면추위에 의한 떨림일 수도 있습니다.추위에 떠는 경우 질병이 아니기 때문에 안심은 할 수 있으나,설사, 감기 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바닥에 매트를 깔아준다거나옷을 입혀주시기 바랍니다.

2. 무서울 때

강아지가 떠는 이유 중 가장 흔한 이유입니다.동물병원에 방문했을 때 다른 강아지나 사람이 앞에 있을 때천둥번개나 불꽃놀이, 진공청소기 등 주변에서 소리가 날 때강아지는 긴장하게 되고 몸을 떨게 됩니다.또한 강아지가 무서움을 느끼면 경계를 하거나 도망을 갑니다.경계심이 높아져서 다른 사람이나 강아지를 공격하는 일이일어날 수 있으니 특별히 주의하셔야 합니다.안정감을 찾을 수 있도록 큰 소리로 차단하거나소형견의 견우 안아올리는 등의 조치를 취해주셔야 합니다.

3. 통증이 있을 때

기운이 없고 계속 몸을 웅크리고 있는데 몸을 떤다면통증이 있는 경우일 수도 있습니다.상처, 종양, 피부병, 복통 등이 원인이 되어 통증이 수반하는 것인데요.반려견을 만질 수 있으면 몸 전체를 부드럽게 어루만지며상처는 없는지 뼈나 살갗 등 특별히 민감해 하는 것은 없는지잘 살펴보고 몸을 만지는 것을 거부한다면공격할 수도 있으니 무리하게 만지지는 말아주시기 바랍니다.무리하게 만지는 것 보다 동물병원에 방문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4. 화가날 때

몸이 굳고 몸을 떠는 경우, 떨림의 원인은 분노일지도 모릅니다.분노에 의해 떨고 있을 때 강아지가 바라보는 분노(공격)의 대상이 있습니다.또한 싫은 일을 억지로 할 때 몸을 떨 수 있습니다.예로 들면 미용실에서 미용 하기 위해 가위를 들었을 때,장난감을 빼앗겼을 때 등 입니다.반려견이 분노에 의해 몸을 떨 때에는 그 대상물을 치우고진정시킬 필요가 있지만 미용이나 진료 등 꼭 필요한 일에화를 낸다면 교육이 필요합니다.대상물에 대한 거부감을 없애주거나, 빠른시간 내에일을 처리할 수 있도록 해주시기 바랍니다.

5. 근력이 저하될 때

근력이 쇠퇴하면 몸을 지탱하기 어려워 떨림이 발생합니다.대부분 노령견에 의해서 발견되지만 임신을 했거나어떤 질병에 의해 근력의 저하가 일어나는 경우도 있습니다.근력 저하가 떨림의 원인이라면 산책 시에는 별로 떨진 않지만정지 했을 때 다리에서부터 떨림이 현저하게 나타납니다.근력의 저하가 원인이라면 산책시간, 횟수 등을 줄여주시는 것이 좋습니다.하지만 갑자기 운동을 줄이게 된다면 오히려 근력이 약해지기 때문에조금씩 줄이시는 것이 제일 좋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