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친보다 강아지가 더 좋은 이유

인사이트

늘 행복할 수만은 없는 연인과의 관계보다 반려견을 키울 때 좀 더 마음의 안정을 느끼게 되는 순간이 있다.

지난 25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메트로는 남자보다 반려견이 더 좋은 이유를 소개했다.

허구헌 날 싸우고 나를 속상하게 하는 남자친구보다 내 말을 잘 들어주고 나만 바라봐 주는 반려견이 더 좋을 때가 있다.

그뿐만 아니라 사람과의 관계에서 피곤함을 느끼거나 실망을 느낄 때도 반려견은 큰 위로가 되어준다.

여기 남자친구보다 강아지를 키워야 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당장 남자친구와 헤어지고 무작정 반려견을 키우라는 이야기는 아니니 가족이 될 준비가 되어있고 책임감 있는 사람만 실행에 옮기길 바란다.

1. 털이 많아 푹신하다. 털이 많은 남자는 따갑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2. 강아지는 나만 바라본다. 남자들은 바람을 피우기도 하지만.

인사이트Gettyimagesbank

3. 화를 절대 낼 수 없게 만든다. 이 얼굴을 본다면 이해가 될 것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4. 강아지들은 내 말을 잘 들어준다. 내가 ‘틀렸다’라고 말하지 않는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5. 강아지는 항상 나와 놀고 싶어 한다. 그리고 날 숭배한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6. 반려견은 나 없이 아무 계획도 짜지 않는다. 내가 1순위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7. 모두들 내 반려견을 좋아한다. 친구들이 반려견을 싫어 할까 봐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8. 반려견은 자신이 먹은 그릇을 깨끗이 치운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9. 수염을 길러도 귀엽다. 수염을 길렀을 때 귀여운 남자는 드물다.

인사이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