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가 심할 때, 창문 닫고 있는것도 위험

인사이트

그런데 실내에서도 미세먼지가 발생한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는가.

요리할 때, 이불 털 때, TV나 컴퓨터 사용할 때, 진공청소기 틀 때, 향초 켤 때 등 실내오염 물질을 밖으로 배출하지 않으면 실내공기 질이 실외보다 더 나빠질 수 있다.

실제로 미국환경보호청(EPA)은 적절한 환기를 시행하지 않았을 경우 실외 대비 실내 공기 오염이 최대 100배까지 증가할 수 있어, 환기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전문가들은 하루에 3번, 오전, 오후, 저녁으로 나눠서 환기하는 것을 추천했다.

늦은 밤이나 새벽에는 대기가 침체하여 오염물질이 정체될 수 있어 대기의 흐름이 활발한 오전 10시부터 오후 9시 이전에 환기하는 것이 좋다.

바닥청소는 물걸레로 하는 것이 좋다. 미세먼지는 공기 중에 떠다닐 수 있기 때문이다.

음식을 조리할 경우에는 환풍기나 팬 후드를 함께 작동시키면 좋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외출한 후 집에 들어왔을 때도 옷이나 가방 등에 쌓인 먼지를 꼼꼼하게 털어야 한다.

옷이나 가방에 쌓인 먼지가 실내를 오염시킬 수도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