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가 당신을 사랑할 때 보내는 신호

인사이트

어떤 사람은 “고양이는 애교가 없어”라고 말하는데 이는 고양이에 대해 잘 모르고 하는 말이다.

고양이가 비교적 얌전하고 애정 표현에 소극적이어서 그렇지 녀석들은 알고 보면 엄청난 ‘애교 덩어리’다.

아래에는 도도하고 시크한 매력을 가진 고양이가 당신을 사랑할 때 보이는 행동 10가지를 모아봤다.

평소 아무렇지 않게 생각했던 고양이의 행동에 담긴 깊은 뜻을 살펴보며 녀석이 당신을 얼마나 사랑하고 있는지 확인해보자.

1. ‘야옹’하고 운다인사이트

사실 고양이는 다른 고양이와 대화할 땐 야옹 소리를 자주 내지 않는다. 오히려 사람과 소통할 때 우는 경우가 훨씬 많다.

평소엔 조용하다가도 유독 주인 앞에서만 시끄럽게 운다면 “배고파요”, “놀아주세요”라고 말하는 것이다.

2. ‘그르릉’ 소리를 낸다인사이트

고양이가 그르릉 소리를 내는 데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지만 일반적으로 행복하고 안정감을 느낄 때 낸다.

밖으로 내지 않고 몸속에서 내는 듯한 이 소리는 고양이만의 애정 표현으로 ‘기분 좋아’라고 말하는 것과 같다.

3. ‘그루밍’을 한다인사이트

마치 어미가 자식을 핥아주듯 고양이는 가족이라 생각하는 이에게 엄청난 그루밍을 해준다.

비록 그 혓바닥이 까칠하고 간지럽더라도 그만큼 나를 사랑한단 표현이기에 감사할 따름이다.

4. ‘꾹꾹이’를 한다인사이트

‘꾹꾹이’는 어미 고양이의 젖을 먹을 때 배를 누르던 습성으로 밀가루를 반죽하듯 양발로 번갈아가며 누르기를 반복하는 행동이다.

만약 고양이가 꾹꾹이를 한다면 당신을 정말로 좋아하고 어미만큼이나 편하게 생각하는 것이다.

5. 손톱으로 긁기인사이트

‘스크래칭’은 흔히 고양이가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영역을 표시하는 행위로 알려져있지만 간접적으로 애정을 표현하는 신호이기도 하다.

녀석이 주인의 채취가 묻은 옷가지를 손톱으로 긁는다면 애정을 표현하는 것이니 옷이 망가졌다고 해서 너무 화내지는 말자.

6. 선물을 준다인사이트

어디선가 벌레나 장난감을 물어와 발밑에 두고 가는 것은 자신의 사랑을 담은 선물을 주는 것이다.

이때 그냥 무시하기보다는 선물을 가져다준 녀석에게 고마운 마음을 한껏 표현해주면 둘 사이 애정도가 훨씬 높아질 것이다.

7. 옆자리에서 잔다인사이트

고양이는 잠이 많기로 유명하지만 본능적으로 예민한 탓에 아무 데서나 잠들진 않는다.

그런 고양이들이 옆에 눕기만 해도 ‘꿀잠’에 빠져든다면 주인을 100% 신뢰하고 자신을 맡길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이다.

8. 배를 보이며 눕는다인사이트

배를 보이며 발라당 눕는 것은 신뢰와 애정의 표시이며 당신을 그만큼 믿고 따른다는 의미다.

하지만 이게 무조건 만져달란 뜻은 아니다. 함부로 배를 쓰다듬었다가 물리는 일이 없도록 하자.

9. 머리를 갖다 댄다인사이트

주인 손이나 다리에 머리를 부비적거리는 것은 ‘예뻐해 주세요’라는 뜻으로 좋아하는 사람에게만 보내는 신호다.

또한 고양이는 이마, 턱 등에 자신만의 향기를 풍기는 호르몬 분비선이 존재하는데 머리를 갖다 댐으로써 그 사람을 가족으로 받아들인다는 것을 의미한다.

10. 꼬리 끝 구부리기

인사이트

고양이의 꼬리는 녀석의 감정을 아주 잘 나타낸다.

한 동물 전문 학자는 “고양이는 기분이 좋을 때 미묘하게 꼬리를 떨며 끝을 구부린다. 이는 ‘행복한 꼬리 춤’이라고 불린다”고 말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