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가 발 밑으로 자주 들어가는 이유

인사이트

최근 온라인 미디어 ‘shareably’는 강아지들이 사람 발 사이를 파고들거나 아예 발 위에 앉는 것은 ‘영역 표시’를 하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강아지들은 주인 혹은 자신이 좋아하는 사람이 생기면 발 밑을 파고들며 자기와 친하게 지내자는 ‘애정공세’를 펼치는 것이다.

소극적이고 수줍음이 많은 강아지들도 이러한 행위를 통해 주인 곁에 자신이 있음을 확인시키고 동시에 본인도 안정을 찾는다고 동물 전문가들은 입을 모은다.

그러니 반려인들은 자꾸만 발 밑을 파고드는 강아지들의 행동을 귀찮게 느끼지 말고 녀석들에게 더 많은 애정을 주어야겠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