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한 아내한테 짜증내면 안되는 이유

임신 후, 점차 불러오는 배를 보며 생명의 신비로움을 느끼는 엄마들이 많다. 뱃속에서 아기가 자라는 동안 엄마의 뱃속에서는 수많은 일들이 발생한다.

그중 하나가 바로 뱃속에서 자라는 아이의 공간을 만들기 위해 엄마는 엄청난 고통을 떠안게 되는데, 그 이유는 바로 장기들이 움직이기 때문이다

위 영상을 보면 임신 초기에는 큰 변화가 없지만, 점차 시간이 지나고 5개월에 접어들면서 엄마의 뱃속은 급격하게 변하게 되며 아기의 성장도 눈에 띄게 빨라진다.

점차 성장하는 아기로 인해 엄마 뱃속의 내부 장기들은 조금씩 위로 밀려 올라가면서 대장과 소장은 그 형태를 찾아볼 수 없을 만큼 쪼그라 들었고, 다른 장기들 역시 제 위치에서 크게 벗어나 있었다

임신한 많은 여성들이 변비를 겪게 되는 주된 이유가 바로 장기 위치들의 변화였다. 또, 임신 중후기에 접어들면서 발생하는 허리 통증과 부종 역시 위와 같은 신체 내부 변화로 인해 겪게 되는 현상이었다.

눈에 보이지 않지만, 그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지만 소중한 아기의 탄생을 위해 겪는 엄마들의 희생은 아름답기만 하다. 만약 주변 대중교통 이용 중, 임산부가 있다면 기꺼이 자리를 양보해주면 어떨까?